The process of the birth of taekwondo 태권도 탄생의 과정

Updated: Apr 4, 2020


Taekwon-do, which is shared by the South and the North, is also different from "Taekwon-do Day" over the time of birth.

The Taekwon-do ITF (International Taekwon-do Federation, founded on March 22, 1966 in Seoul) celebrates April 11 as the "Day of the Birth of Taekwon-do" as a managed and supervised event in the North.

Where the ITF left, the WTF (current WT) was founded in 1973 and has belatedly established September 4 as "Tae Kwon Do Day."

And by institutionalizing "Kuk ki Taekwon-do" into law, Korea emphasizes the legalization of "Kuk ki Taekwon-do" but in fact, from the time of taekwon-do's conception, "Kuk ki Taekwon-do" began a long time ago by former ITF President Choi Hong-hi, according to a press release.


남과 북에서 함께 공유하는 태권도는 탄생의 시기를 두고 "태권도의 날' 또한 달리하고 있다.

남에서 출발한 태권도 ITF(국제태권도연맹,1966년3월22일 서울에서 창립)는 북측에서 관리 감독하는 주최로서 4월 11일을 "태권도 탄생의 날"로 기념하고 있으며,

ITF가 떠난 자리에 WTF(세계태권도연맹, 현 WT)는 1973년 창립하여 뒤늦게 9월 4일을 "태권도의 날"로 제정하여 이어 오고 있다.

그리고 "국기 태권도"를 법으로 제도화하여 한국은 "국기 태권도"의 법제화를 강조하고 있지만 사실은 태권도 태동의 시기부터 "국기 태권도"는 최홍희 전 ITF 총재에 의해서 1954부터 시작된 것이 보도 자료를 통해서 확인되었다.


The starting point of Taekwon-do, the press release of the 29th Division: The 29th Division, which was founded in November 1963, was led by Maj. Gen. Choi Hong-hi as the first division commander.

In addition to the division flag, the lyricist of the division, Mark of the division, and the unit's name were also named the "Ik Division" in commemoration of Shin Ik-hee.

And when he studied in Japan, he began to distribute "Tangsoo-do" he learned from Shodogang Karade to soldiers for his strong military spirit.

The photo is a press release from Choi Hong-hi, the division commander who was awarded the division flag by President Syngman Rhee at the time of his creation.

태권도의 모체 29사단 창설의 보도자료:

1953년 11월 창설한 29사단은 초대 사단장으로 최홍희 소장이 주도하였으며, 사단기를 비롯해서 "사단가" 작사와 사단의 마크와 부대 이름도 신익희 선생을 기념하면서 "익크부대"라 명명했다.

그리고 자신이 일본 유학시절 쇼도깡 가라데에서 배운 "당수도"로 표현 하면서 강인한 군인 정신을 위해 장병들에게 보급하기 시작했다.

사진은 창설 당시 이승만 대통령으로부터 사단기를 수여받는 최홍희 사단장의 보도 자료이다.


The 29th Division, the Ikk Division, and the Taekwondo Division at the time

당시의 29사단, 익크부대 , 태권도 사단


Press release on the creation of the 29th Division

29사단 창설의 보도자료


1954 Press:

This is a professional press release celebrating Choi Hong-hi, the division commander, as he published the period paper "Cheongdo" at the Cheongdo kwan in the main building of the National Defense and Tangsoo-do.

In this article, Maj. Gen. Choi Hong-hi said, "What is Tangsoo-do? In the book, I was impressed by the fact that it was one of the martial arts with a long history of the Silla Dynasty.

Then, from the founding of the 29th Division, Nam Tae-hee was appointed as an envoy while creating "Tangsoo-do OHDO-KWAN."

1954년 보도자료:

국방과 당수도, 백병전에는 일기당천술,당수도 본관 청도관에서 기간지 "청도'를 발간하면서 최홍희 사단장이 축하하는 전문의 보도 자료이다.

기고문에서 최홍희 사단장은 "도대체 당수도란 어떠한 것인가?라는 글로서 신라시대 유구한 역사를 가진 무술의 하나라고 소개한 부분이 인상적이다.

그리고 29사단 창설부터 "당수도 오도관"을 함께 창관하면서 남태희 사범을 임명한 것을 기록했다.



Tangsoo-do Demonstration Contest: Tangsoo-do Demonstration Contest in OHDO-KWAN."

General Choi Hong-hi made the "Kuk ki" official in 1995 for the first time as recorded in a press release.

당수도 연무대회: 오도관의 당수도 연무대회 보도자료에서 기록 한 것처럼 처음으로(1954년 최홍희 장군은 국기화(國技化)를 공식화 했다.


Tangsu-do OHDO-KWAN (1954) First Director Choi Hong-hi, First Master Nam Tae-hee and the contents of the press release are:

Starting with 10 men in the Ikk division, all soldiers above the squad leader level recorded the start of training.

In other words, the military led by General Choi Hong-hi has carried out Tangsu-do since 1954.

당수도 오도관 약사(1954년) 최홍희 초대 관장, 남태희 초대 사범 , 보도자료의 내용은, 익크부대에서 10명으로 시작해서 분대장급 이상 장병에 수련 개시를 기록했다.

다시 말해서 최홍희 장군이 이끄는 군대에서 당수도를 1954년부터 실시한 기록이 된다.


According to the article, General Choi Hong-hi was reported as "Tangsoo Division Commander" by the Army's 3rd Army's old headquarters.

기사 역시 3군 관구 보도관 주최 연무대회 내용으로, 기사의 내용을 보면, 육군 3군 구사령부에서는 최홍희 장군을 "당수 사단장" 으로 보도했다.


In 1954, General Choi Hong-hi recorded a grand demonstration of Tangsuoo-do

1954년 29사단 창설 1주년 기념에서 최홍희 사단장은 당수도 시범을 성대히 보였다고 기록되어 있다.


Scene of the 1st Anniversary of the 3rd Army Office in 1955

1955년 3군 관구 창설 1주년 기념식 장면


In front of President Syngman Rhee, President Syngman Syngman Rhee told him to be "teakkeon" in 1954 for the first time at the founding ceremony and the demonstration of Tangsoo-do.

General Choi Hong-hi, who explains the contents of the demonstration.

Later in the day, General Choi Hong-hi will discover the "Tae Kwon" prince, who was stripped of his clothes in Tangsoo-do, which he has so far done, but was not in Chinese characters or dictionaries at the time.

The fact that Taekwon-do "跆" was not even in the dictionary at that time, Nam Tae-hee, who also demonstrated Tangsoo-do with me at that time, testified to me during my lifetime (2010), and said General Choi Hong-hi's Chinese writing skills were great enough to be recognized by China.

Recently, Kim Bok-man, 85, resident of the United States, also spoke on the phone for an hour and heard about the timing of the birth of taekwon-do.

It is also said that General Choi Hong-hi's Chinese writing skills were consistent with Nam's testimony, and that "跆" was rare in China at that time.

이승만 대통령 앞에서 1954년 창설 기념식과 당수도 시범을 처음 보이면서 이승만 대통령이 '태껸"이구먼 하라고 했으면 당시 시범의 내용을 설명하는 최홍희 사단장.

이날 이후에 최홍희 장군은 지금까지 해온 당수도에서 벗어나고자 당시 한자, 옥편에도 없었던 "태권도" 태자의 발견을 하게 된다.

태권도 "跆"는 당시 옥편에도 없었다는 사실은 당시 함께 당수도 시범을 했던 남태희 원로도 필자에게 생전에 증언(2010년) 한 있으며, 최홍희 장군의 한문 실력은 중국에서도 인정할 만큼 대단했다고 했는데, 최근 김복만 사범(85세, 미국 거주) 역시 시간 동안 전화 통화에서 태권도 탄생의 시기에 관련해서 당시 상황을 여러 가지 전해 들었는데, 역시 최홍희 장군의 한문 실력은 남태희 원로의 증언과 일치했으며, 당시에는 중국에서도 '跆"자가 흔치 않은 한문이었다고 한다.


Taekwon-do Naming Committee: The most important historical photo of the birth of taekwon-do, and a press release. Various organizations and scholars are interpreting the history of taekwon-do over this one photo.

I, too, had put the most thought into the Chinese character's photo, and before my lifetime I had been arguing with many scholars about Choi Hong-hi's testimony and the photo's press release.

The contents of the picture are "Daehan Tangsoo-do, December 1955?" The type is not correct, and it is interpreted as cheongdo-kwan First Torture Society."

There are two points of contention in this photograph.

One is represented by Choi Hong-hi's ITF and the birth of taekwon-do, or the late professor Lee Kyung-myung, who argued most with me as a founder.

While many other scholars have long made negative announcements to "The Most Choi Hong-hi, the founder of Taekwon-do," these days, the Korean system seems to be slowly recognized as "Tae Kwon founder Choi Hong-hi.

There are even people who say that this picture is fake.

My conclusion is that April 11, 1955 should be recorded in "Tae Kwon's Birth Day" in terms of taekwon-do realism.

because

The reason why Taekwon-do was first introduced to the world is because it was the suspension of Choi Hong-hi, the president of the Korean National Flag, in 1953 and 1955 when he first used the national flag Tangsoo-do, which made it impossible for Choi to become an active general, the power of the then-era, national background, and the person I was favored by President Syngman Rhee.

For example, an early master, "Um Un-gyu, ordinary man Lee Jong-woo... It is because I am not in a situation where I will receive "Tae Kwon" from the president of a country.

And at the center of it, Choi Hong-hi, who first created taekwon-do in the world, thinks it doesn't need to be another explanation and it's no longer worth arguing about the date and timing in the picture if he said "Tae Kwon's birth date" on April 11, 1955.

Finally, an elder who shared the recent phone conversation with Choi Hong-hi about the period of taekwon-do, testified that General Choi Hong-hi had first introduced the sport to the world, but had lost its timing and defected to South Korean President Kim Un-yong and President Park Chung-hee.

태권도 명칭 제정 위원회:

태권도 탄생에서 가장 중요한 역사적인 사진이고, 보도자료이다.

장의 사진을 두고 태권도 역사를 여러 단체와 학자들이 해석을 달리하고 있다.

필자 역시 한자의 사진에 가장 많은 고심을 했으며, 생전에 최홍희 총재의 증언과, 사진의 보도자료 관련해서 많은 학자들과 갑론을박으로 논쟁을 했었다.

사진의 내용은 "대한 당수도 1955년 12월..? 활자가 정확하지 않고, 청도관 제1회 고문회"라고 해석된다.

사진의 논쟁에서 쟁점은 가지다.

하나는 최홍희 총재의 ITF와 태권도 탄생, 즉, 창시자로 인정하지 않으려는 학자들로서 나와 가장 많은 논쟁을 이경명 교수가 대표적이다.

여러 학자들이 정치적인 힘에 벗어나 못하고 오랫동안 "최홍희 태권도 창시자"에 부정적인 측면에서 발표를 했으나 요즘에 와서는 한국의 제도권에서도 "태권도 창시자 최홍희"가 인정 하는 분위기다.

사진을 두고 심지어 조작이라고 사람들도 있지만,

1955년 4월 11일을 "태권도 탄생일"에는 태권도 사실론적으로 기록되어야 한다는 필자의 결론이다.

왜냐하면,

태권도 탄생의 시기와 "태권도"를 처음 세상에 내놓은 장본인은 이 세상에서 "최홍희 총재"임에는 부정할 없는 사실이며, 1953년 "국기 당수도" 처음 國技 사용하면서부터 1955년 기간 동안 최홍희 총재가 현역 장성으로 파워와 당시 시대와 국가적인 배경, 이승만 대통령에게 "태권도"란 휘호를 받을 정도의 인물은 일반인으로서는 불가능했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초창기 사범인 "엄운규 장병이, 이종우 일반인이.... 일국의 대통령으로서부터 "태권도" 재가를 받을 상황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리고 중심에 있는, 태권도를 세상에 처음 탄생시킨 최홍희 총재가 1955년 4월 11일 "태권도 탄생일"이라고 했으면 그것으로 다른 설명이 필요하지 않고 사진 속의 날짜와 시기를 두고 이상의 논쟁할 가치가 없다고 생각한다.

끝으로 최근 통화한 태권도 태동의 시기를 함께한 원로 역시 최홍희 장군이 "국기 태권도"를 처음 세상에 내놓았으나 시기를 놓치고 망명하면서 김운용 총재와 박정희 대통령에게

"국기 태권도"의 휘호를 빼앗겼다고 증언했다.


As a press release of the newspaper, promoted to commander of General Choi Hong-hi's Third Army Office, who founded the 29th Division,

The records contain the meaning of the Ikk division, which embodies "unification of the two Koreas" with its fists.

The spirit of achieving inter-Korean unification as a taekwon-do fighter with a fist drawn on the 38th parallel of Mark's center of the Ikk Division began in 1954 by General Choi Hong-hi.

익크 부대, 29사단을 창설한 최홍희 장군의 3군 관구 사령관으로 영전한 신문 보도자료로서, 주먹으로 "남북통일"을 형상화한 익크 부대의 의미를 담은 기록이다.

익크 부대 마크의 중앙 38선에 주먹이 그려진 태권도로서 남북통일을 이루고자 하는 정신은 1954년부터 최홍희 장군에 의해서 시작되었다.


General Choi Hong-hi, who served as commander of the Third Army's government office, was described in a press release as "a man of both literary and artistic attainments" and a master calligrapher.

3군 관구 사령관을 역임한 최홍희 소장을 보도자료에서는 '문무를 겸전한 사람" 그리고 서예의 달필이라고 소개 기사이다.


The use of "跆=Tae" characters, which are unfamiliar with taekwon-do for the first time in the world, is also shown in the press release at that time.

태권도가 세상에 처음 나오면서 익숙하지 않는 '跆" 자의 사용은 당시 보도자료에서도 나타난다.


The press release also recorded General Choi Hong-hi's research, calling the Tae "Taek" and adding "Hwarang-do" to the latter.

As such, the new name of "Tae Kwon" came out at the time, which is a confusing part of the media as well.

보도자료에서도 "태"자를 "택"拳이라고 하고 뒤에 "화랑도"라고 붙이면서 최홍희 장군이 연구발표했다고 기록했다.

이렇듯이 당시 "태권도"의 무도명이 새롭게 나와서 언론사에서도 혼돈한 부분이다.


In March 1959, the first overseas taekwon-do team to be sent by the government as a taekwon-do demonstration team, but the media reported that it was "Tangsoo demonstration team" because it was still unfamiliar with taekwon-do.

And a press reporter misreported Tae in the newspaper.

1959년 3월 "태권도" 최초의 해외 시범단으로 "국군 태권도 시범단"으로 정부에서 파견해서 다녀왔지만 언론에서는 여전히 태권도가 익숙하지 않아서인지 "당수 시범단 파견"이라고 제호로 보도되었다. 그리고 언론사 기자 조차도 "跆"를 찾아서 태자를 '잘못 표기해서 보도했다.


The press release also called "跆拳=Taekwon," but used the term "Tangsoo" and reported it unaccustomed to "Tae Kwon" as "National Taekwon-do."

보도 자료 역시 "跆拳"이라고 했지만 "당수"라는 표현을 사용했으며, "국군 태권단"으로 "태권도"에 익숙하지 않은듯하다.


The first overseas taekwon-do demonstration team article was published locally by President DM of South Vietnam, General Choi Hong-hi of March 1959.

"국군 태권도 시범단" 최초의 태권도 해외 시범단 기사가 현지 언론화된 것으로 월남의 디엠 대통령과 최홍희 장군 1959년 3월


The first overseas taekwon-do demonstration team article was published locally by President DM of South Vietnam, General Choi Hong-hi of March 1959.

1959년 3월 최초의 해외 국군 태권시범단을 이끈 단장, 최홍희와 월남 디엠 대통령


General Choi Hong-hi, who led a demonstration team overseas for the first time four years after the birth of taekwon-do on April 11, 1955, recorded an early demonstration event in taekwon-do that was not completely stripped off at Tangsoo-do.

The press release, taekwon-do demonstration events include: pyeongan , , Eulji- Hwarang-Tensu-hyung, Chungmu-hyung, etc.

1955년 4월 11일 태권도가 탄생한 이후 4년 처음 해외로 시범단을 이끌고 나간 최홍희 장군의 태권도는 당수도에서 완전히 벗어나지 못한 태권도 초기의 시범 종목을 기록한 것이다.

보도자료, 태권도 시범 종목들은: 연합 기본, 2평안 2단, 3조 대련, 정권 격파, 평안 5단, 1조 대련, 수도 격파, 대련 법, 을지형, 철기 초단, 4방 격파, 일보 자유, 공상 군, 화랑형, 십수형, 충무형, 연비형,.... 등..


===>Sponsorship for the publication of the photobook 'Finding the Way to Tae Kwon Do'!

https://www.taekwondoroadtour.com/post/sponsorship-for-the-publication-of-the-photobook-finding-the-way-to-tae-kwon-do

태권도 길을 찾아서 화보집 中에서 ....



620 views0 comments